시장 주류로 떠오른 웹툰, IP 활용 가속화

2016. 10. 12.

한국스포츠경제
채성오 기자

웹툰 시장이 IP 활용을 통해 성장 속도를 올리고 있다. 원작 기반 게임은 물론 엔터테인먼트 시장에서의 활용도 역시 높아진 상황이다.

(중략)

최근 만화전문제작사 와이랩은 ‘슈퍼스트링 프로젝트’를 통해 네시삼십삼분의 개발사 팩토리얼게임즈와 공동 개발 계약을 체결했다.

(후략)

기사 보러가기 http://www.sporbiz.co.kr/news/articleView.html?idxno=480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