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 웹툰 ‘심연의 하늘’, 드라마로 만들어진다

2016. 11. 22.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한국형 재난 블록버스터 웹툰 ‘심연의 하늘’이 영상으로 만들어진다.

(중략)

이번 ‘심연의 하늘’의 영상화 판권을 계약한 회사는 ‘밸류컬처앤미디어(VCM)’로 드라마 ‘치즈인더트랩’, 웹드라마 ‘마음의 소리’ 등 이전부터 가능성 있는 웹툰 IP의 영상화에 투자하여 성공적인 영상화를 진행한 곳이다. 이번 ‘심연의 하늘’도 수준 높은 블록버스터로 제작될 가능성을 높이 보았다는 분석이다.

(후략)

기사 보러가기 http://sports.donga.com/3/all/20161122/81466194/1